Life/Post

보시는 그대로입니다<-


...만 설명을 조금 하자면

인텍스 오사카에서 8월 25일~26일 양일간, 마쿠하리멧세에서 8월 31일(전람회)~9월 2일까지입니다.


오사카/도쿄 두곳에서 열려서 횟수 자체는 늘었지만, 한 곳에서의 공연 횟수는 좀 줄었네요....으음;;


덕분에 휴가 일정도 잡긴 했는데 어쩔수없이 피눈물을 머금고 오사카로 가야 할 판입니다.

.....하씨 숙박플랜 피X싸겠네...;;


과연 4월의 내 멘탈은............?

'Life > Post' 카테고리의 다른 글

주제를 까먹은(...) 포스팅  (2) 2018.03.27
택배 2박스 中 1(샨새교 이벤트)  (0) 2018.03.22
매지컬 미라이 2018 일정 공개  (0) 2018.03.21
새벽의 날먹포스팅  (0) 2018.03.21
'18. 3. 18 일상포스팅  (0) 2018.03.18
긴급(?) 포스팅  (4) 2018.02.28
0 0
Life/Post


할 것도 많고(?) 포스팅꺼리도 나름 있는데

집에 오면 방도리(...)

하씨... 이놈의 현타(?)는 언제...

'Life > Post' 카테고리의 다른 글

택배 2박스 中 1(샨새교 이벤트)  (0) 2018.03.22
매지컬 미라이 2018 일정 공개  (0) 2018.03.21
새벽의 날먹포스팅  (0) 2018.03.21
'18. 3. 18 일상포스팅  (0) 2018.03.18
긴급(?) 포스팅  (4) 2018.02.28
최대한 압축한 여행후기 - 2/23~2/25 in 도쿄  (2) 2018.02.26
0 0
Life/Post

​뭐 이게 일상인지 잡포스팅인진 모르겠지만요(...)


1.

​현실가챠(...)


뭐 결과가 잘 나왔는지 안 나왔는진 모르겠는데

부족한 일어실력(...)+습득이 조금 덜 된 게임 룰 때문에 더 모르겠습니다(....)


일단 단일 작품이긴 하지만 단일 밴드 덱으로 엔간하면 꾸려보려 하는데

여러모로 힘들군요.....




1-1.

연계되는 이야기지만


이번 주말에도 바이스하러 갔는데


결과야 뭐(.....)




2. 미묘하게 이어지겠습니다만(...)


스시도리 1주년을 기념하여 업데이트도 꽤나 잘 되어가고

이벤트도 꽤 크게 열고 있습니다.


물론 그 중 하나는 가챠(....)


거기에 원하는 4성 확정 티켓을 주는 1회 한정 유료가챠(?!)가 있어서

네 그런 겁니다(...)


소소하지만

​해피신디사이저 풀콤..... 후.....



3. 역시나 조금 이어지는 얘기입니다만

어제 꽤나 화려하게 (생략)한 다음에

덱을 다시 보는 것도 그렇고

집에 오면 쌍도리를 달리는 게 일상이 되다보니


플스를 잡을 시간이....;;


북두도 거의 못하고 있는데

진짜 각 잡고 언제 달려야 하자.......라곤 하면서

집에 오면 쌍도리(...)를 잡고 달리는지라.....




P.S>

야신난다(?)


0 0
Game/잡탕

지난 일본여행에서 무턱대고 지른 바이스 슈발츠(이하 바이스) 덱......

....쓸 곳이나 있을까 반신반의하면서 꺼무위키(...)+인터넷 검색을 해봤는데


있긴 하더군요(?!)


다만 제가 하는 게임이 있는 오락실이 없는(...)동네이기도 했고

일단 TCG 자체가 쌩초짜+관련 커뮤도 없는 닝겐인지라

.....는 애초에 아싸가 뭔 커뮤가 있겠냐만요(....)


아무튼 몇가지 문제+귀차니즘(...)을 극복하고 그 장소로 찾아갔습니다.


​지도에도 저렇게 나와있습니다(...)

조금 당황했던 게 어느정도의 상점가가 아닌 그냥 일반 주택가 골목에 있었다는 거(...)


카운터 앞입니다.

일단 매직더개더링, 유희왕도 있고 보시다시피 간단한 잡템(?)들도 있습니다.


바이스는 유희왕 옆에 트라이얼 팩과 부스터 팩이 있습니다.

트라이얼 팩 중엔 사에카노도 있던(...)



일단 가기 전에 바이스의 기본 룰은 대충 봤습니다.............만

글만 읽어봐선 도저히 이해가 안돼서

부스터팩 2개를 추가로 구매하면서 염치불구하고 대놓고 좀 가르쳐달라고 했습니다(...)


더 철판 깔아야 할 건 카드는 들고 갔지만 정작 카드들 스킬은 제대로 안 보고 갔다는 거(.....)


그리하사 직원(으로 보이던, 통칭 사장님)분께 1차적으로 카드 스킬은 전부 배제하고 기본적인 룰을 배우고

추가로 현재 카드들에 대한 스킬 분석도 같이 해주시더군요(...)


때마침 다른 바이스 유저분이 오셔서 실전에 돌입해봤습니다.

첫판은 제 패가 제대로 안 섞여서(....) 뭐 해보고자시고 할 것도 없이 패가 말려버리니 답도 없더군요.....ㅡ,.ㅡ

근데 둘째판은...... 그 분의 패가 말려서(...) 기브업 승리....


여담이지만, 그분은 미쿠 덱이더군요....허허...



파스파레 트라이얼 덱에 대한 사장님의 평가는 콤보는 없는데 좋은 덱......이라고 평했던가....;;

아무튼 그러했습니다.



뭐 사소한(?) 에피소드가 있긴 하지만

귀찮으니 패스(.....)


소규모 대회도 있었는데

심각한 공복 상태였던지라....;;

※10시경 아침 먹고 플스하다 오후 3시에 출격, 4시경 도착, 7시에 대회 시작 시간이었음

일단 전 ㅈㅈ치고 퇴각(?)했습니다.


....뭐 룰 복습(?)+카드 재차분석도 겸하고 다음주에 한번 더 방문하기로 했으니

담주에 한번 더 실전 출격을 해봐야겠군요.....



추가로 아무래도 쌩짜 카드로는 카드가 너덜너덜해질 가능성이 높으니 뭔가를 씌워야겠다 싶었는데.............

​.......생각해보니 멋모르고 샀던 니무에 슬리브가 있었습니다(.....)

그리하사 일단 주력카드+레어카드+쓸만해 보이는 카드들 우선으로 씌워뒀습니다.



남은 문제는 덱 추가 구성을 위한 카드풀과

저 슬리브를 씌운 덱을 어디에 넣느냐인데


...........언젠간 오겠죠(???????????????????)



P.S to 누군가>

치노(笑)

'Game > 잡탕' 카테고리의 다른 글

바이스 슈발츠 실전 출격!!(?)  (2) 2018.03.11
분노의 포스팅  (0) 2018.02.13
잡탕 게임 근황  (2) 2017.10.21
오랜만에 스팀을 켜니까......  (0) 2017.08.12
병원숭이해의 마흔두번째 포스팅  (6) 2016.06.22
병원숭이해의 스물세번째 포스팅  (4) 2016.04.13
2 0
1 2 3 4 5 6 ··· 222
블로그 이미지

흔한 아싸 잉여의 잡다한 라이프로그

ZeroMania