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ife/Post


최근 쓴 글들이 바이스 관련 얘기밖에 없다보니(...) 간격을 메꾸기 위해 투척하는 글입니다.

언제나처럼 영양가 제로!!!


뭔가 징검다리로 쉬다보니 일할 때 집중이 묘하게 안되더군요..

마음이 콩밭에 가서 그럴 수도 있다는 자기고백도 하겠습니다만(...)

그게 바이스든 옆동네(...) 놀러가는 거든지 간에..
...아 또 바이스 얘기다..


뭐 나온 김에 얘기해보자면

바이스 덱을 추가하지 않겠다 다짐했건만

너무나도 거대한 떡밥이 던져져서 물어버리고 말았습니다(....)


일단 예약구매한 거니 물건이 오면 그 때 정리하기로......

이걸로 굴리는 덱이 5개로 늘어나게 되겠군요...

................일단 피규어보단 공간을 덜 먹으니(....)


뭐 반작용이라던가도 있겠지만

뱅드림 플레이도 잘 안하게 되더군요.....

실제로 추석 연휴기간 전후로는 아예 노플레이 노접속까지 시전해 버렸으니......


그나저나 오랜만.........은 아니고 지난주에도 시전했지만;

새벽 포스팅은 꽤나 오랜만인 것 같군요..


뭐 그런 겁니다(....)


'Life > Post' 카테고리의 다른 글

아이폰X 카메라 인물모드라는 걸 써보았다  (2) 2018.11.06
방도리 걸파 바인더  (0) 2018.10.31
새벽의 뻘글  (0) 2018.10.14
샨새교 앱 없(?)데이트  (0) 2018.10.09
1001번째 포스팅....  (0) 2018.09.29
'18. 08. 20 ~ 08. 26 오사카 여행기(Part. 5)  (0) 2018.09.22
0 0